반응형

현재(2020년대) 와인의 소비병수?

전세계 325억병

 

와인은 어디서 만들어지나?

포도재배 여건이 되는곳 어디에서나, 폴리네시아나 사하라 이남처럼 전혀 생각지 못한 지역에서도 생산되고 있다.

 

포도는 초기 어디에서 재배되어지기 시작했나?

오늘날의 중동, 아나톨리아 지방과 조지아, 아르메니아, 이란사이 어딘가에서 재배되기 시작했고,

포도나무는 지중해지역이 원산지로 야생식물이였으나 인류가 와인양조법을 알게되면서 차츰 전세계로 퍼져 나가기

시작했다.

 

와인이 전세계적으로 사랑받는 이유?

다른 맛이 좋은 음료나 알코올이 포함된 음료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와인이 세대를 거슬러 전세계적으로 사랑받는 

이유는 와인의 '능력'을 꼽을수 있다. 

 

와인의 능력이라함은 

  • 생산년도와 산지에 따라 달라지는 맛과 향
  • 매력적인 알코올 도수 (8~14도)
  • 스트레스와 통증완화의 치료효과
  • 상상력자극, 창조력과 사회성강화효과
  • 숙성시 점점 더 풍미가 좋아진다는 장점
  • 와인은 음료이전에 주방이나 병원에서 살균제로 사용

 

와인의 여러가지 장점을 나열해보긴 했지만, 그걸로 설명할 수 없는 와인의 매력이 분명이 존재한다.

인간은 친구를 선택하듯 와인을 선택했다.
< 로 제 디 옹 >

세계최대의 와인시장은 ?

현재 최대 와인시장은 미국으로 전세계 와인소비액 260조중 약 45조정도가 미국에서 소비되고 있다.

 

와인이 최초로 등장한 서적은?

와인이 최초로 등장한 책은 구약성서로 노아가 방주에서 내려 육지에서 최초로 한 일이 포도나무를 심은 일이었다.

노아가 와인의 아버지라 불린만하다.

 

와인이 탄생한 장소?

기원전6356년 캅카스와 메소포타미아 사이에 위치한 비옥한 초승달 지대로, 최초의 문명이 탄생한 곳.

구약에서 노아의 방주가 내린곳이랑 유사한 지역

포도나무가 처음 경작된곳은 1만년전의 아나톨리아로 인근에서 전역에걸쳐 포도나무재배흔적이 발견.

 

선사시대의 와인 연구가

패트릭맥거번(요리와 발표음료 생체분자 고고학자)의 연구로 선사시대의 도기에서 와인양조흔적을 발견

 

초기포도나무 종류

초기야생포도나무-비티스실베스트리스 (현재도 메소포타미아 초승달지방에서 재배되고 있다.) 

개량포도나무-비티스비니페

*비티스비니페 포도나무종이 세계를 정복한 후 지금의 와인을 탄생시킴.

 

최초의 와인문명

상식적으로 메소포타미아에서 경작이 시작되었으므로 수메르에서 시작되었을 것이다.

메소포타미아에서 와인은 이란이나 아나톨리아에서 수입하는 희귀하고 값비싼 고급음료로 특권층의 전유물이었다.

이집트는 와인을 성스러운 음료로 숭상하여 사막에서 직접 생산하여 마시거나, 파라오의 무덤에 넣어주기도 하였다.

 

유대교와 와인

유대인들은 그들의 일신사상을 와인과 연결시킴으로서 와인을 성스러운 음료이자 선택받은 민족과 신사이의 결속에 대한 강력한 상징으로 여겨 생명의 원천인 물보다 더 강한 상징으로 여기게 되었다.

이것은 유대인의 성스러운 책인 구약에서 노아에 대한 우의적표현으로 공식화하여 그들의 일신사상을 확립하는데 이용하였다.

탈무드에 따르면 선악을 알게하는 에덴동산의 나무는 사과나무가 아니라 포도나무였다한다.

유대인이 약속의 땅, '젖과 꿀, 포도주가 넘쳐흐르는' 땅을 찾아 방랑한지~ 여기서도 포도주가 언급된다. 성서전반에 걸쳐 포도주가 상징적으로 이용되고 있다.

 

초기 와인보관 

선사시대에는 흙으로 만든 토기에 보관하였다.

고대 유대지방에는 '돌륨'이라는 점토로 만든 커다란 통에서 포도즙을 발표했는데 이통은 아나톨리아 지역에서 이집트에 이르기까지 땅에 묻어 사용했으며, 와인을 2500리터까지 담을 수 있었다.

 

이동수단의 발달, 그리고 무역

그리고 가죽부대가 와인을 나르는데 사용되었는데, 이 가죽부대사용은  "와인의 세계화"를 이루는 데 공헌을 하게 된다.

이로서 문명의 발상지인 메소포타미아 지방에서 생산되어지고 즐기던 와인이 세계로 뻗어나가는 계기가 되는것이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